close
삼성SDS, 해운물류 블록체인 적용 검증

+ 블록체인 도입으로 수출입 관련 서류 위∙변조 차단하고 서류 발급절차 간소화 효과
+ 블록체인 기술로 해운물류 정보망 수준 높일 수 있음을 확인

삼성SDS(대표 홍원표, www.samsungsds.com)는 21일 총 38개 民·官·硏이 참여한 해운물류 블록체인 컨소시엄의 프로젝트 최종 결과를 발표했다.

이번 프로젝트는 블록체인 기술의 해운물류 적용 가능성을 검증하기 위해 지난 5월부터 7개월간 실제 물류 현장에 시범 적용한 사업이다.

삼성SDS는 이날 발표에서 화주∙선사∙세관∙은행 등 물류 관련자들이 선화증권(B/L)과 신용장(L/C) 등 물류 관련 서류를 블록체인 기술 기반으로 공유함으로써 수출입 관련 서류 위∙변조를 차단하고 발급절차를 간소화 할 수 있다고 밝혔다.

특히, 신선식품 해상 운송 시 사물인터넷(IoT) 기기를 통해 위치∙온도∙습도∙진동 등 각종 정보를 블록체인에 저장하게 된다.

이렇게 저장된 정보는 위∙변조가 불가능해 운송과정에서 문제 발생시 책임소재를 명확히 할 수 있어 금융기관의 정확한 해상 보험료 산정을 가능하게 해준다.

해운물류 블록체인 적용 컨소시엄▲ 삼성SDS는 21일 2017년 해운물류 블록체인 적용 컨소시엄 결과를 발표하고 38개 참여 컨소시엄사와 그 내용을 공유했다.

삼성SDS는 컨소시엄에 참여한 각 기업들과 시범 프로젝트 결과를 실제 물류에 적용할 수 있도록 구체화하기로 했으며, 정부∙연구기관들은 블록체인 기술 적용을 위해 법률과 정책을 검토하기로 했다.

삼성SDS 김형태 부사장(물류사업 부문장)은 “이번 시범 프로젝트를 통해 블록체인 기술이 해운물류 정보망 수준을 한 단계 높일 수 있음을 확인했다”며 “삼성SDS는 물류분야에 블록체인을 적용한 사례를 지속적으로 만들어 해운물류 선진화에 기여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 해운물류 블록체인 컨소시엄 참가업체(가나다順)

고려해운,남성해운,대한민국 관세청,부산신항만주식회사, 부산항만공사, 삼성SDS, 삼성화재해상보험, 서린상사, 선광신컨테이너터미널, 신한은행, 싸이버로지텍, 에스위너스, 에이치앤피로지스, 인천항만공사, 장금상선, 케이씨넷, 케이엘넷, 팬오션, 하나로TNS, 한국무역정보통신, 한국해양수산개발원, 한진부산컨테이너터미널, 한진인천컨테이너터미널, 해양수산부, 현대상선, 현대유엔아이, 현대해상, 흥아해운, AIG손해보험, amazon web services, Bondex Logistics, CJ대한통운, IBK기업은행, KCTC, KEB하나은행, Port of Rotterdam, SM상선, Vietnam Customs

Tags : SAMSUNG SDS물류블록체인삼성SDS삼성SDS 뉴스룸
samsungsds

The author samsungsds

Leave a Response